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항상 여러분과 함께합니다.

HOME   >  청소년광장  >  보도자료

보도자료

20.04.09. 대전청소년단체협의회, ‘청소년 정책 공약과제’ 후보들에 제안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4-10 13:12 | 조회 163 | 댓글 0

본문

[대전=쿠키뉴스] 최문갑 기자/유호석 객원기자 =대전시청소년단체협의회(회장 유덕순 대전YWCA사무총장) 임원진은 4.15 총선에 출마한 대전시 국회의원 유력 후보자들을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7일까지 찾아 청소년 정책 공약과제를 제안하고 정책협약을 하였다고 9일 밝혔다.

 

협의회가 일정 등이 맞지 않은 후보자들을 제외한 11명의 여야 후보사무소를 방문해 제안한 청소년 정책 공약과제는 청소년 진로 문화카드 지원, 아동·청소년 정책 영향 평가제 시행,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단체활동 활성화 및 바우처 지원, 청소년 관련 기금의 안정적인 확보, 정부 부처 청소년 담당 공무원의 청소년전담지도사 배치 의무시행 등이다.

 

협의회는 청소년 정책 공약과제의 제안 배경에 대해, “청소년 정책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정책의 수립 및 실행에서 청소년의 실질적 요구와 정부 정책 간 교집합을 키워나가야 한다청소년의 전인적이고도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는 차원에서 정책 제안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우리나라는 매우 선진화된 법체계를 갖추고 청소년의 권리보장 및 민주시민으로서의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우리나라 청소년의 주관적 행복지수는 OECD 최하위 국가의 수준과 유사하고, 자신의 생명을 존중하지 않는 청소년들마저 늘어나고 있다고 지적했다.

 

최근까지도 국가는 청소년을 생애주기의 한 단계로만 인식하고, 청소년을 학생으로 청년을 대학생으로 부르며 입사와 취업을 주로 강조해 왔으며, 청소년을 단순한 주변인으로 인식하고 있다고 협의회는 꼬집었다.

 

협의회는 그러나 이런 상황에서 청소년을 둘러싼 사회환경의 다변화로 청소년이 사회 전반에 미치는 영향이 커지고 있다면서 올해부터 만 18세 청소년이 투표권을 가져 사회구성원으로서의 역할을 하게 된 게 좋은 예라고 말했다.

 

협의회는 아울러, 정당한 대우를 받지 못하고 있는 청소년 관련 기관·시설 종사자의 처우 개선도 요구된다고 덧붙였다.

 

이 같은 제안에 대해 후보들은 정책 제안의 취지를 충분히 이해하고, 제안이 국가정책에 반영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 협의회는 전했다.

 

 

한편, 대전시청소년단체협의회 소속 대표기관(32)은 다음과 같다.

 

대전청소년활동진흥센터, 대전청소년상담복지센터, )대전청소년심신수련회, )청소년지도연구원, )대전YMCA, )대전YWCA, )대전흥사단, 대전어린이문화진흥회, 대전남자단기청소년쉼터, 대전여자단기청소년쉼터, 대전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대전청소년드롭인센터, 대전이동일시청소년쉼터, 대전평송청소년문화센터, )한국청소년진흥재단, 대전청소년성문화센터, 대전여자중장기청소년쉼터, )온누리청소년문화재단, 대덕구청소년수련관, )대전카톨릭청소년회, 장대청소년문화의집, 도솔청소년문화의집, 대전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대흥동청소년문화의집, 대전청소년위캔센터, 대전서부청소년성문화센터, )대전청소년교육연구원, 대덕구법동청소년문화의집, )한국청소년보호연맹대전지부, 유성구청소년수련관, 유성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출처: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774660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배너
모음